안셀 아담스(Ansel Adams) 사진전

posted in: 문화생활, 사진이야기 | 0

가슴뛰는 흑백사진 휴가를 맞이해 안셀아담스 사진전에. 빈티지 프린트가 직접 온다는 소문을 듣고(?)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으로. 직접 작가가 확인하고 출력한 프린트였고, 그 사진들에서 느껴지는 이상한 감정들은 흑백사진을 보면서도 내 가슴을 뛰게 만들기에 충분했다. 중간중간 같이 전시되어 있는 다음세대 작가들의 사진들중 일부에서는 안셀아담스를 … Continued

Garry Winogrand × Vivian Maier – 성곡 미술관

posted in: 문화생활, 사진이야기 | 0

게리 위노그랜 & 비비안 마이어. 캔디드 사진가 게리 위노그랜과 최근의 문제작 작가(?)로 사후 급부상중인 비비안 마이어. 이들 둘의 사진을 하나의 전시로 묶어 판매중인 전시상품(!?)이다. 관람료는 만원.(₩10,000) 게리 위노그랜의 사진은 역시나 장면과 장면들이 하나하나 결정적인 순간이다. 멀리서 보고, 가까이서도 잠깐 보고 … Continued

영혼의 미술관 – 알랭 드 보통

posted in: Books | 0

치유로써의 미술은 어떤 의미일까? 처음 구입은 미술작품들을 재미있게 해설해주는 도판이 큰 책 정도로만 생각하고 읽었다. 우리는 왜 미술품을 보아도 큰 감흥이 없을때가 많고, 남얘기 하는것 같다는 느낌인 것일까? 누구나 작품의 명성과 개안의 영혼을 움직이는 힘 사이에 놓인 간극을 한 번쯤은 … Continued

미국미술 300년(Art Across America) 展 – 국립중앙박물관

posted in: 문화생활 | 0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리고 있는 “미국미술 300년(Art Across America)展”에 다녀왔다. 한겨레 신문에 나온 기사를 읽으면서 여기다 싶어 가게 된 전시회. 특히나 인상파 작가들의 그림들이 눈에 들어오는 전시였다. 색으로 그림을 구성해 나가는 모습이 참 매력적으로 느껴졌는데, 이번 전시에서도 눈에 들어오는 몇 작품들이 있었다. … Continu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