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wind the Time – Fujifilm Reala를 추억하다.

2000년 즈음엔 필름이 그리 비싸지 않았다. 3000원정도에 구입할 수 있었던 리얼라는(다른 컬러필름들은 더 저렴했던 것 같기도 하다.) 얼마후 5000원이, 6000원이 된다는 흉흉한 소문이 돌다가 어느덧 단종이 되고 시장에서 자취를 감추었다. 크게 필름에 신경을 쓰지 않았던 나는 리얼라가 얼마나 좋았던 필름인지 … Continued

Minolta m-Rokkor 40mm 1:2 Review

posted in: 사용기 | 0

Minolta m-Rokkor 40mm F2 – 언제 들고 나서도 믿음직한 렌즈 이 렌즈 하나면 모든걸 다 할 수 있었던 때가 있었다. 산책을 갈 때도, 출장을 갈 때도 이 렌즈 하나만 있으면 걱정 할 것이 없었다. 편안하게 들고 나서서 셔터를 누르면, 아무렇지도 … Continued

1번 국도

posted in: Essay | 0

1번 국도. 아래로는 목포, 위로는 신의주에 이르는 길이며, 내게는 유년시절 서울로 가는 버스가 다니는 길이었다. 차창 밖으로 스치는 풍경들은 너무나도 눈에 선한 익숙한 풍경들 이었지만, 그런 익숙한 풍경도 이제 옛 이야기가 될 날이 머지 않아 보였다. 아니, 벌써 옛 이야기가 … Continued

Fujica GW690III Review

posted in: 사용기 | 0

판형과 편의성을 겸비한 중형카메라 – GW690III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중형카메라는 롤라이 플렉스와 같은 TLR, 핫셀블라드와 같은 SLR, 자이스이콘타 등의 폴딩 RF같은 것이 일반적이다. 뛰어난 성능을 갖고 있는 카메라들 이지만 출시연도가 짧게는 십수년에서 길게는 80여년을 바라보는 노령의 카메라도 심심치 않게 … Continued

하노이의 베트남 음식(Vietnamese food in Hanoi)

posted in: 끄적, 베트남 출장기, 여행 | 0

벌써 첫 베트남 출장을 다녀온지가 만 2년 5개월이 지났다. 그동안 아주 많은 식당을 돌아다녀보지는 않았지만 관광객들이 많이 갈 만한 곳과 관광객들이 잘 안갈만한 곳을 고루 다닌 경험들이 조금은 쌓여있다 생각한다. 이에 좋은 곳은 공유하고 소개하고자 글을 하나 만들고 내용을 정리해 … Continued

오마에자키(御前崎)

posted in: 135 Color Film, 여행 | 0

시즈오카 서남부의 지도를 보다보면 유달리 태평양으로 깊이 들어와 있는 곳이 보인다. 반도와는 달리 꼬챙이를 깊숙히 찔러놓은 것 같은 곳. 그곳으로 가면 오마에자키(御前崎)가 있다. 시즈오카 서남부의 작은 도시 오마에자키시는 아주 작은 도시로, 일본에서 열차가 지나가지 않는 보기 드문 지자체 중의 하나다. … Continu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