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kon SP 2005 개봉기…가 될 뻔 했던 글.

posted in: 끄적, 사진이야기 | 0

벌써 2년여 전의 이야기가 되어버린 SP개봉의 그 날. 사진을 한참동안 찍어왔지만, 21세기에 생산된 Full Manual 카메라를 사서 써보게 될 줄은 몰랐다. Nikon RF 바디는 이 전에 S3를 써 보았지만, 그래도 Nikon RF 카메라를 제대로 써 보려면 Nikon SP Black Reissue는 … Continued

지금 생각 나는 밥상 하나.

posted in: 끄적 | 0

갓 지어 김이 모락모락 피어나는 밥과, 정갈하니 크게 꾸미지 않은 반찬 몇가지. 밥은 일단 잘 불린 쌀과 몇가지 잡곡-현미와 흑미, 보리와 기장에 검은콩 정도가 적당할 것 같다-을 더해 압력밥솥으로 찰기를 잘 돋구어 지어낸 밥이면 참 좋겠다. 다 지어진 밥을 주걱으로 … Continued

어느 오후.

posted in: 끄적 | 0

  달그락 달그락. 도란도란 들려오는 손님들의 대화 뒤로 그의 귀에만 더 잘 들리는 설거지 소리가 들린다. 따로 있지만 한 공간안에 있다는 생각이, 하루동안의 일에 지쳐있는 그는 그 사람이 달그락 거리는 소리를 든는 것만으로도 큰 위로가 된다. 그저 같이 있는 것, … Continued

하노이의 베트남 음식(Vietnamese food in Hanoi)

posted in: 끄적, 베트남 출장기, 여행 | 0

벌써 첫 베트남 출장을 다녀온지가 만 2년 5개월이 지났다. 그동안 아주 많은 식당을 돌아다녀보지는 않았지만 관광객들이 많이 갈 만한 곳과 관광객들이 잘 안갈만한 곳을 고루 다닌 경험들이 조금은 쌓여있다 생각한다. 이에 좋은 곳은 공유하고 소개하고자 글을 하나 만들고 내용을 정리해 … Continued

Zeiss Opton Sonnar 50mm f1.5

Carl Zeiss and Tokyo. Carl Zeiss 렌즈를 쓰면서 문득 떠오른 도시는 도쿄였다. 높게솟은 마천루와 그 사이사이에 자리잡은 근대 건물들, 그 사이를 지나다니는 사람들까지. 이번 여행을함께한 Carl Zeiss Biogon 21mm f4.5, Zeiss Opton Tessar T 50mm f3.5, Zeiss Opton Sonnar 50mm … Continued